파리생제르망(PSG) 챔스 8강 탈락

이슈 |2019.03.09 00:30



챔스와 인연이 없는 파리생제르망(PSG)이

이번에도 8강 진출에 실패했습니다.

PSG는 홈경기에서 맨체스터유나이티드에

1대3으로 패배하며 원정에서 2점차로 이기고

탈락하는 이변의 희생양이 되었습니다.




챔피언스 리그 토너먼트 역사상 원정 1차전에서 

2골 차 이상으로 승리하고도 2차전에서 

탈락한 적은 단 한 번도 없었습니다.

이 중 1차전 원정에서 지금과 같은 2-0 스코어로 

승리한 케이스는 무려 106회에 달합니다.

말 그대로 이변의 희생양이 된 PSG입니다.



PSG 대표 공격수 브라질의 네이마르는 이 날

경기에 출전하지 못하고 팀이 16강에서 고배를

마시는 모습을 바라만 봐야했습니다.

챔스 16강만 되면 사라지는 2,800억이라는

불명예스러운 별명을 얻은 네이마르는

작년에 이어 올해도 발목 부상을 당했습니다.




경기 후 네이마르는 맨유의 마지막 골에 대해

"정말 부끄러운 일이다. 등에 맞은 공이 핸드볼 

파울이 될 수 있나. UEFA는 VAR 판독을 잘못했다

축구를 모르는 심판을 경기에 배정했다"고 

분통을 터뜨렸지만 결과는 바꿀 수 없었습니다.


CryptoCurrency연구소 인기글

리니지M 무접속플레이 현질 유도 논란

나이키 농구화 자존심이 찢기다



마지막까지 구독하느라 고생 많으셨습니다..

좋아요♡ 누르고 오늘 하루도 행복하세요 ^^ 

여러분의 좋아요 및 댓글이 큰 힘이 됩니다.  


감사합니다. ^^




댓글()
티스토리 친구하기